도레도레 무지개 케익 일상

무지개 케익으로 유명한 디저트카페 도레도레를 갔다.
보라랑 같이 간 지점은 내가 다니는 회사 근처인 가로수길점.
지도를 확인해보니 골목 안에 있어서 많이 헤맬 거 각오하고 갔는데
생각보다 회사랑 가까워서 금방 찾았다.
카페 대표 케익인 무지개 케익을 먼저 선택.
동물성 생크림 케익과 크림치즈 케익 두 종류가 있었는데
우리는 생크림 케익을 선택했다.
이 무지개 케익의 이름은 소중해 케익.
사진을 못찍었는데 실제로 보면 더 이쁘다ㅋ
케익이 작지 않은데다 저녁도 먹어 배부른 상태였지만
모처럼 여기까지 왔는데 하나만 먹기엔 아쉬워서 하나 더 골랐다.
크림치즈가 올려진 레드벨벳 케익이었는데
이것의 이름은 섹시해 케익 이었다.

나중엔 결국 반씩 남아서 포장해갔다.
오랜만에 예쁘고 맛있는 거 먹어서 기분 좋았다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